스포츠뉴스

‘김민아 2승’ NH농협카드, PBA팀리그 연승 신기록 10경기로 늘렸다

작성자 정보

  • 작성자 슈어맨스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170192065664.jpg

17019206568307.jpg

[스포츠서울 | 김용일기자] NH농협카드가 프로당구 PBA 팀리그 1강으로 우뚝 서는 분위기다.
리그 최다 연승 신기록을 9연승에서 10연승으로 재경신했다.

NH농협카드는 6일 경기도 고양시에 있는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‘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3~2024’ 4라운드 둘째 날 경기에서 하이원리조트를 세트스코어 4-2로 이겼다.

NH농협카드는 하이원리조트를 상대로 초반 두 세트를 따냈으나 3,4세트를 헌납하면서 한때 2-2로 맞섰다.
그러다가 5세트에서 이충복을 상대한 마민껌이 4이닝째 결정적인 하이런 5점을 터뜨리며 11-6(7이닝) 승리했고, 2세트 여자복식에서 김보미와 호흡을 맞춰 승리한 김민아가 6세트서 이미래를 9-4(11이닝)로 꺾어 팀 승리를 완성했다.

17019206570215.jpg

NH농협카드는 지난 3라운드 전승 우승(8연승)에 이어 4라운드에서도 2연승을 달리면서 최근 10연승을 기록, PBA 팀리그 최다 연승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.
NH농협카드의 기세를 꺾을 팀이 어떤 팀이 될 지도 이번 라운드 새로운 관전포인트로 떠올랐다.

이밖에 블루원리조트가 에스와이와 풀세트 접전 끝에 4-3, 크라운해태가 휴온스를 4-1, 웰컴저축은행이 하나카드를 4-2로 눌렀다.
공교롭게도 첫날 패배 팀이 승리를, 승리 팀이 패배를 안았다.
NH농협카드만 2연승으로 4라운드 초반부터 선두(승점 5)로 치고 나섰다.

4라운드 사흘째인 7일엔 낮 12시30분 SK렌터카와 크라운해태전을 시작으로 오후 3시30분 NH농협카드가 ‘2라운드 우승팀’ 에스와이를 상대로 11연승에 도전한다.
오후 6시30분엔 휴온스와 웰컴저축은행, 오후 9시30분엔 하이원리조트와 하나카드의 경기가 이어진다.

kyi0486@sportsseoul.com


<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(www.sportsseoul.com)에 있으며, 슈어맨스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.>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20,915 / 1 페이지
번호
제목/내용

공지사항


알림 0